고객이 중심이 되고 더욱 행복해 지는 세상

보도자료 상세
제목, 등록일자, 본문 내용, 첨부파일에 대한 정보 제공
LG유플러스, 잠실야구장에 U+프로야구 5G 체험존 운영 2019.04.08 인쇄

LG유플러스, 잠실야구장에 U+프로야구 5G 체험존 운영


■ 잠실야구장 체험 부스에서 ‘U+프로야구’ 5G 기술로 경기 생중계

■ ‘홈밀착영상 체험존’에서 고객이 타석에서 직접 스윙하는 모습 촬영, 5G 스마트폰에서 타격 영상 돌려가며 확인, 고객 이메일로도 영상 제공

■ VR 치어리딩 영상 및 치어리더 AR 스티커도 방문객 눈길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www.uplus.co.kr)는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5일(금) 펼쳐진 두산베어스와 NC다이노스의 경기를 U+프로야구 5G 서비스로 5G 스마트폰을 통해 생중계 했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잠실야구장 중앙매표소 인근과 1루측 출입구에 각각 U+프로야구 5G 체험존을 마련하고 경기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5G로 업그레이드된 U+프로야구 서비스를 선보였다.


U+프로야구 체험존에서는 생중계 중 ‘경기장 줌인’과 ‘홈밀착 영상’ 등 새로운 기능이 5G 스마트폰을 통해 시연되어 방문객들은 경기장 구석구석 원하는 곳을 자유롭게 확대하여 TV중계로는 볼 수 없는 불펜 상황과 주루 플레이 등을 초고화질로 감상하고 홈에서 타석 영상을 마음대로 돌려보며 시청했다.


특히 경기장 내 홈 플레이트 중심으로 설치된 카메라 60대가 홈에서 일어나는 모든 순간을 생동감 있게 포착하여 체험존의 대형 스크린에서 생중계 됐다.

 

체험 부스 내에도 경기장과 유사한 환경의 홈밀착영상 체험존을 마련해 고객들이 타자가 되어 스윙하는 장면을 20여대의 초고화질 카메라가 촬영해 고객이 직접 스마트폰에서 자신의 타석 영상을 다양한 각도로 돌려볼 수 있게 했다. 영상 소장을 원하는 고객들에게는 촬영영상을 개인 이메일로도 제공했다.


또한 체험존에서는 프로야구 서비스 외에도 5G 핵심 서비스인 U+VR과 U+AR을 비롯해 아이돌Live, U+골프 등 다양한 5G 서비스가 시연됐는데, 특히 LG트윈스와 두산베어스 치어리더의 VR 치어리딩 영상과 치어리더 AR 스티커 등이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날 U+프로야구 5G 체험존에는 약 5000여명의 프로야구 관람객이 몰려 5G 서비스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실감케 했다. LG유플러스는 체험존에서 5G 서비스를 체험한 고객들에게는 고급 마스크팩, 황사 마스크, 팝콘, 음료 교환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U+프로야구 서비스를 시작한 2017년부터 매년 잠실야구장에 U+프로야구 대규모 체험 부스를 마련하고 고객들에게 서비스 기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현장 체험 마케팅에 힘입어 U+프로야구는 지난 시즌에만 누적 이용자 2000만명을 돌파하는 등 큰 관심을 받았다.


LG유플러스 감동빈 마케팅전략2팀장은 “U+프로야구만의 차별화된 5G 기능뿐만 아니라 치어리더 콘텐츠를 활용한 VR, AR 콘텐츠에 호응이 높은 것을 보며 5G 서비스 성공에 자신감을 얻었다”며 “보다 많은 야구팬들이 U+5G 서비스를 경험해볼 수 있도록 이달 말에도 체험존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