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이 중심이 되고 더욱 행복해 지는 세상

보도자료 상세
제목, 등록일자, 본문 내용, 첨부파일에 대한 정보 제공
LG유플러스, 장애인 생활편의 돕는 AI서비스 출시 2019.03.05 인쇄

‘따뜻한 기술로 장애인의 일상을 바꿉니다’

LG유플러스, 장애인 생활편의 돕는 AI서비스 출시

 

■ AI스피커에 말해 간편히 콜택시 호출, 지하철 역사 내 엘리베이터•장애인 화장실•전동휠체어 충전기 위치 확인 가능

■ 보다 많은 지체장애인이 서비스 활용할 수 있도록 AI스피커 300대 보급 예정


# 지체장애인 A씨는 매주 2번 열리는 친목모임 장소로 이동하기 위해 장애인 콜택시를 자주 이용한다. 요즘에는 스마트폰 앱이나 홈페이지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장애인 콜택시를 호출 할 수 있지만, 손이 불편한 A씨는 매번 스마트폰과 컴퓨터를 이용해 콜택시를 부르는 것이 힘들다.

# 지체장애인 B씨는 지하철을 타기 전에는 항상 역사 내 전동 휠체어 충전기가 있는지, 엘리베이터가 정상 작동하는지가 걱정이다. 매번 확인하기 어려워 무턱대고 지하철을 이용하러 갔다가 전동 휠체어 배터리를 충전하지 못해 고생한 경험이 있기 때문이다.

# 지체장애인 C씨는 얼마 전 휠체어에서 내리다가 크게 다친 일이 있었다. 집에 119 호출 버튼이 있었지만 멀리 떨어져 있어 버튼을 눌러 도움을 요청할 수 없었다. 스마트폰도 마찬가지였다. 다행히 지인이 집에 방문해 위기 상황을 넘길 수 있었지만 또다시 위급 상황이 생길까 봐 항상 걱정이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www.uplus.co.kr)는 ICT(정보통신기술)를 통해 장애인을 돕는 ‘행복한 나라 만들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척수장애인 및 중증 지체장애인의 생활편의를 지원하기 위해 AI(인공지능)기반 장애인 전용 서비스를 5일부터 선보인다.

 

LG유플러스는 장애인의 생활편의를 돕는 ▲장애인 콜택시 호출 ▲교통약자용 지하철정보 확인 AI서비스를 먼저 선보인다. 추후에는 위급상황에서 활용할 수 있는 ▲119 문자신고 서비스 출시를 통해 지체장애인 134만명의 삶의 질을 높일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최원혁 AIoT상품2담당은 “서비스 출시에 앞서 지체장애인이 일상생활에서 가장 불편하고 도움이 필요한 점을 설문조사를 했더니 신체적 불편함으로 인해 이동과 위급상황 대처에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라며 “이러한 불편함을 해결하고자 음성으로 간단히 이용할 수 있는 지체장애인 전용 AI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고 서비스 개발배경을 설명했다.


장애인 콜택시 호출 서비스는 네이버 클로바 앱의 ‘스킬 스토어’ 메뉴에서 계정 연동 후 이용할 수 있다. 장애인 콜택시 호출은 서울시설공단 장애인 콜택시 앱에서 사용중인 계정으로 로그인하면 된다.


우선 이동에 불편함을 느꼈던 장애인은 콜택시 호출 서비스를 통해 음성명령으로 간편하게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이지윤)의 장애인 콜택시를 부를 수 있다.


이 서비스는 네이버와 협업해 개발했다.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가 탑재된 스마트홈 서비스 ‘U+우리집AI’ 및 클로바 앱이 설치된 스마트폰에서 이용 가능하다.


이용자는 “클로바, 장애인 콜택시 불러줘”라고 AI스피커에 얘기해 간단히 콜택시를 호출할 수 있다. 미리 등록해 놓은 목적지, 최근 목적지 중 원하는 메뉴를 말해 목적지를 선택하면 콜택시가 접수된다. 이와 함께 콜택시 대기자수를 안내해주고, 미세먼지 정보를 알려주기도 한다. 배차가 된 경우 택시 도착 예정시간도 확인 가능하다.

 
지하철 역사 내 교통약자 편의시설 정보도 음성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편의시설 정보는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와 제휴를 맺고 제공한다.

 
교통약자용 지하철정보 확인 서비스는 클로바 플랫폼이 탑재된 AI스피커에 “클로바, 지하철정보에서 (신용산역) 알려줘”라고 말하면 수도권 1~9호선 역사 내 ▲지상 엘리베이터 위치 및 작동 여부 ▲장애인 화장실 위치 ▲전동휠체어 급속 충전기 위치를 알려준다.


이외에도 출시 예정인 119 문자신고는 응급상황 시 AI스피커 및 네이버 클로바 앱을 통해 “119 신고해줘”라고 말하면 소방청, 보호자에게 신고 메시지가 전달돼 위급 상황을 빠르게 알릴 수 있는 서비스다.


한편 LG유플러스는 보다 많은 지체장애인들이 AI스피커를 활용해 편리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서울시설공단과 함께 AI스피커 보급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장애인콜택시 회원 300명으로, 장애 정도와 콜택시 이용 빈도 등을 고려해 선정한다. 신청은 오는 3월 22일까지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http://www.sisul.or.kr) 공지사항을 참고해 접수하면 된다. 대상자 선정 및 AI스피커 보급은 오는 4월 장애인의 달에 진행한다.